• > 전문센터 > 복강경수술센터 > 질환정보
난소난종
미즈메디병원 난소낭종 클리닉은 많은 경험을 바탕으로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시행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경우 개복수술없이 복강경 수술로 치료를 하고 있습니다.
  • 상세내용보기
    난소낭종이란 난소에 생기는 물이 찬 혹을 말합니다. 난소란 자궁 양 옆에 두개가 있는 작은 장기로 배란(난자를 만들고 배출하는 일)과 여성호르몬 생성을 담당하는 중요한 장기입니다. 그 과정에서 혹이 잘 생기고 이것을 난소낭종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대개의 난소 낭종은 작고 양성(암이 아님)입니다. 그러나 큰 혹들은 통증이나 염전(꼬이는 현상) 등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 상세내용보기
    난소에는 난포라고 하는 물집이 매달 생겨나고 여기에서 여성호르몬과 난자가 생성됩니다. 그런데 때로 이 난포가 혹으로 변하는 수가 있습니다. 2가지 종류가 있는데 기능성 낭종은 난포가 제대로 성숙하지 못하고 난포를 배출하지 못할 때 생깁니다. 이런 종류의 혹은 대개 1-3개월 내에 스스로 소멸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난포성 낭종은 배란이 된 후에도 난포가 혹처럼 남아 있는 경우이며 역시 수주 내에 없어집니다.
    대부분의 난소낭종은 기능성 낭종이며 가임기 여성에게 생깁니다. 그러나 이외에도 많은 종류의 혹이 난소에 생길 수 있으며 그 예로 자궁내막증 환자에게서 난소에 혹이 생기는 경우를 자궁내막종이라고 합니다. 그 외에도 기형종, 점액종등 병리학적 분류에 따라 여러 가지 종류가 있으며 크기나 증상에 따라 치료여부를 결정하게 됩니다. 드물게는 난소암이 생기기도 합니다.
  • 상세내용보기
    대부분의 난소 낭종은 증상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따라서 정기 검진이 중요합니다.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골반통증이나 불규칙한 하혈이 가장 흔합니다. 통증이 생기는 경우는 혹이 주변장기나 골반을 누르거나 혹이 터지면서 피가 나는 경우입니다. 드물게는 혹이 꼬이면서 심하게 아픈 경우도 있습니다.이 경우에는 응급 수술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기타 가능한 증상으로는 혹이 방광을 눌러서 소변 볼 때 불편하다거나 구토, 설사등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상세내용보기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문진을 하고 내진등의 진찰을 합니다. 또 골반초음파 진찰을 통해 정확한 모양과 크기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3-4개월 후에도 없어지지 않고 더 커지거나 통증을 일으키는 경우에는 피검사(CA-125등의 종양표지자)나 골반경 검사를 시행할 수도 있습니다.
  • 상세내용보기
    치료는 환자의 나이, 폐경여부, 혹의 크기와 모양, 증상등에 따라 정해집니다.

    경과 관찰
    혹이 작거나 크기변화가 없고 증상이 없을 때는 수 개월간 경과를 보면서 자연히 없어지기를 관찰할 수 있습니다.

    경구용 피임약
    기능성 낭종으로 추정될 때에는 경구용 피임약을 복용하면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복강경 수술
    혹이 커지거나 처음부터 5-6cm이상인 경우, 내부에 물 이외에도 딱딱한 부분이 있을 경우, 통증 등의 증상을 일으키는 경우, 3개월 이상 없어지지 않을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암이 아닌 경우에는 단순히 혹만 떼어내도 충분히 치료가 되며 때로는 난소전체를 떼어 내기도 합니다. 암일 경우에는 복강경수술보다는 개복수술이 일반적입니다.
  • 상세내용보기
    난소낭종은 매우 흔하고 대개 무증상이고 양성(암이 아님)이므로 특별한 예방책은 필요없습니다. 현재로서 난소낭종을 예방하거나 조기에 발견할 수 있는 가장 좋은 길은 생리주기나 생리양상(양,기간, 통증)의 변화가 있으면 진찰을 받고 그렇지 않더라도 정기 검진을 받는 것입니다.